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
광고
교계뉴스문화/교육국제/NGO/언론파워인터뷰생활/건강오피니언연재정치/경제/사회한 줄 뉴스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1.06.22 [09:36]
교회협, 불기 2565년 석탄일 메시지 발표
"모든 승가와 불자의 선한 마음이 온 세상을 아름답게 만들어가는 큰 사랑이 되기를"
 
김현성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교회협, 회장 이경호 의장주교, 총무 이홍정 목사)는 오는 19일 불기 2565부처님 오신 날’(석가 탄신일)을 맞이하여 축하 메시지를 17일 발표했다.

 

교회협은 불기 2565년 부처님 오신 날을 축하한다.”고 전하고 홍익인간이라는 우리 민족의 정신은 본시 홍익중생이라는 법어에서 나온 말로 알고 있다. 올해 부처님 오신 날에도 연등 축제나 불자들로 가득 찬 봉축 법요식은 예정되어 있지 않지만, 모든 불자가 각자의 자리에서 감염병을 이겨냄이 모든 인간을 이롭게 하는 길이라 여기며 스스로 보살행을 실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작지만 착한 마음들이 모여들어 질병도, 재해도 모두 이겨내는 커다란 사랑의 힘으로 변화되기 바란다.”그 어느 때보다 많은 생각과 깨우침을 얻는 올해 부처님 오신 날, 모든 승가와 불자의 선한 마음이 온 세상을 아름답게 만들어가는 큰 사랑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다시 한 번 불기 2565년 부처님 오신 날을 축하드린다.”고 밝혔다.  

 

다음은 메시지 전문.

 

불기 2565년 부처님 오신 날을 축하합니다.

 

온 인류는 유사 이래 처음 겪는 감염병으로 인해 곤경에 빠져있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연등 축제는 열리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런 형편 속에서도 거리에 내걸린 연등은 만상의 인생사가 얽히고설킨 세상에 더욱더 밝음과 바름이 필요함을 깨닫게 합니다.

 

인간의 탐욕에 기인한 기후생태위기로 인해 만연하고 있는 신종감염병이 인류사회에 뼈아픈 채찍이요 소중한 교훈이 되기 바랍니다. 불가의 가르침에 비춰보면 이 세상의 모든 것이 서로 연계되어 있기에 나의 작은 말 한마디, 행동 하나가 온 우주에 지대한 영향을 끼치는 동인이 될 수 있습니다. 작금의 많은 위기 속에서도 우리의 결심과 결행에 따라서 감염병 이후의 세상은 달라질 수 있습니다.

 

소아마비 백신을 개발한 조너스 소크 교수는 태양에도 특허를 낼 것인가라는 질문을 던지며 백신은 온 인류가 나눠 써야 한다며 특허 등록을 포기했습니다. 여러 종류의 코로나19 백신이 개발되어 접종을 시작했고 그 효능이 입증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도 올해 안에 접종이 모두 이뤄지기 바랍니다. 한편으로는, 여전히 백신의 수혜를 입지 못하는 가난한 나라들에 대한 염려도 있습니다. 백신 보호주의를 넘어서서 온 인류가 백신을 함께 생산하고 사용할 수 있는 길이 열리기 바랍니다. 불교도와 그리스도인, 그리고 모든 종교인이 힘을 합쳐서 호소하고 만들어가야 할 일입니다.

 

홍익인간이라는 우리 민족의 정신은 본시 홍익중생이라는 법어에서 나온 말로 알고 있습니다. 올해 부처님 오신 날에도 연등 축제나 불자들로 가득 찬 봉축 법요식은 예정되어 있지 않지만, 모든 불자가 각자의 자리에서 감염병을 이겨냄이 모든 인간을 이롭게 하는 길이라 여기며 스스로 보살행을 실천하고 있습니다. 작지만 착한 마음들이 모여들어 질병도, 재해도 모두 이겨내는 커다란 사랑의 힘으로 변화되기 바랍니다.

 

그 어느 때보다 많은 생각과 깨우침을 얻는 올해 부처님 오신 날, 모든 승가와 불자의 선한 마음이 온 세상을 아름답게 만들어가는 큰 사랑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다시 한 번 불기 2565년 부처님 오신 날을 축하드립니다.

 

2021519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 이홍정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21/05/17 [13:20]  최종편집: ⓒ newspower
 
관련기사목록
[교회협] NCCK-NCCCUSA, 제7차 한미교회협의회 개최 김현성 2021/06/18/
[교회협] [NCCK 사건과 신학]정의, 자유, 평화를 갈망하는 미얀마 David 2021/06/04/
[교회협] [NCCK 사건과 신학]그날의 악몽 황인갑 2021/06/04/
[교회협] [NCCK 사건과 신학] 미얀마와 연대, 지역에서 행동하기 이종민 2021/06/04/
[교회협] [NCCK 사건과 신학]오월의 기억을 마주하며 이주영 2021/06/04/
[교회협] [NCCK 사건과 신학]미얀마 민주화 운동 신승민 2021/06/04/
[교회협] [NCCK]사건과 신학]미얀마, 광주, 5월 그리고 민주주의; 의식과 무의식의 흐름 박흥순 2021/06/04/
[교회협] 교회협, 한미정상회담 관련 성명 발표 김현성 2021/05/22/
[교회협] “2050년까지 탄소배출 제로(0) 만들자" 김현성 2021/05/20/
[교회협] 교회협, 불기 2565년 석탄일 메시지 발표 김현성 2021/05/17/
[교회협] 교회협 ‘한국교회 2050 탄소중립 선포식’ 개최 김현성 2021/05/17/
[교회협] 교회협, '2020 아시아 주일예배' 드려 김현성 2021/05/17/
[교회협] “선거 민심은 ‘미친 집값’ 잡으란 긴급명령” 김현성 2021/05/07/
[교회협] [NCCK 사건과 신학:학교폭력] ‘Z세대’에도 끝나지 않는 학교폭력 김한나 2021/05/01/
[교회협] [NCCK 사건과 신학: 학교폭력]학교폭력, 이라는 거울 송진순 2021/05/01/
[교회협] [NCCK 사건과 신학:학교폭력] 착한 말만으로는 아무것도 할 수 없다 김자은 2021/05/01/
[교회협] [NCCK 사건과 신학:학교폭력]학교폭력, 공동체 회복의 과정으로 : Changing Lenses 황필규 2021/05/01/
[교회협] [NCCK 사건과 신학: 학교폭력] 샬롬, '회복적 정의' 한세리 2021/05/01/
[교회협] 한‧일 교회협,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계획 철회 촉구 김현성 2021/04/30/
[교회협] 교회협, NCCK100주년기념사업 펼친다 김현성 2021/04/19/
뉴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후원 및 광고 만드는사람들기사제보기사검색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136-5) 본관 107호 TEL 02-391-4945~6| FAX 02-391-4947,
Copyright2003-2018뉴스파워.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power@newspower.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122 등록일 2005.11.11 발행 및 편집인 김철영. 청소년보호책임자:김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