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계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명성교회, 9월 특별새벽집회…찬양대원만 4000명
1일부터 3일까지 1부 5시50분, 2부 7시, 3부 8시30분 세 차례 진행...C채널과 온라인 중계로 국내외 10만여 명 참여
 
김철영   기사입력  2022/09/01 [14:03]

 

전 세계적으로 알려진 명성교회 9월 특별새벽집회가 너는 오늘 너의 길을 선택하라”(30:15-20)을 주제로 1일 시작해 3일까지 진행되고 있다.

▲ 전 세계적으로 알려진 명성교회 9월 특별새벽집회가 “너는 오늘 너의 길을 선택하라”(신30:15-20)을 주제로 1일 시작해 3일까지 진행되고 있다.     © 뉴스파워

 

 

올해로 42년 째 특별새벽집회는 오전 530, 7, 830분 등 하루 세 차례 진행되는 특별새벽집회는 예배당에 1만 여 명이 참석하는 것을 비롯해 C채널과 온라인으로도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참여하는 연인원 10만여 명이 함께하고 있다.

 

첫날 새벽에는 4,000여 명의 찬양대원이 은혜로운 찬양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렸으며, 강단 계단에서부터 강단 위까지 어린이들이 자리를 잡고 앉아 기도회에 참석해 다음세대 신앙 계승과 부흥의 희망과 열망을 보여줬다.

 

▲ 전 세계적으로 알려진 명성교회 9월 특별새벽집회가 “너는 오늘 너의 길을 선택하라”(신30:15-20)을 주제로 1일 시작해 3일까지 진행되고 있다.     © 뉴스파워


지난 42년 특별새벽집회를 인도해온 김삼환 원로목사는 예전에는 특별새벽집회에 8,000명 학생들이 참석했다. 그런데 지금은 아이를 많이 낳지를 않아 학생들이 줄었다. 그래도 오늘 2,000명 청년대학생들이 참석했다.”고 격려했다.

 

김 원로목사는 다시 새벽을 깨우게 하셔서 감사하다. 내일부터 자가용으로 오면 실례다. 시내버스, 지하철, 자전거 또는 걸어서 오면 좋겠다.”새벽을 깨우면 한 시간이라도 걸으면 얼마나 좋은지 모른다. 한없는 은혜가, 태산 같은 축복이 흔들어 넘치게 하실 것 믿는다.”고 말했다.

 

이어 홍해의 길이 열리게 하시고 말씀을 듣는 자마다 살아나게 하소서. 이 땅을 지켜주소서. 한국교회가 일어나게 하소서.”라고 기도한 후 설교를 시작했다.

 

▲ 전 세계적으로 알려진 명성교회 9월 특별새벽집회가 “너는 오늘 너의 길을 선택하라”(신30:15-20)을 주제로 1일 시작해 3일까지 진행되고 있다.     © 뉴스파워


김 목사는 성경은 하나님의 말씀이다. 하나님은 살아계시고 변함이 없으신 분이다. 하나님의 말씀도 살아 있어서 변함이 없다.”성경은 하나님의 말씀으로 살아 역사하셔서 끊임없이 말씀하신다. 교회에 나오는 모든 자녀들을 말씀으로 우리를 구원해 주시고, 우리의 영혼을 치료하고 수술하셔서 건강하게 회복하게 하신다.”고 강조했다.

또한
위대한 나라, 위대한 인물은 성경에서 나온 것이다. 영국, 독일, 미국에서 위대한 인물이 많이 나온 것도 성경에서 나온 것이라며 우리나라도 성경 말씀을 믿고 그 속으로 들어갈 때 우리나라도 하나님의 복을 받게 될 것이라고 선포했다.


김 목사는 "우리의 인생은 하나님의 손에 있다."며 "우리나라를 세계적인 나라로 만드는 것도 하나님의 손에 달렸다."며 하나님을 견고하게 믿고 의지할 것을 강조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09/01 [14:03]   ⓒ newspower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