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NGO/언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월드비전 친선대사 배우 정애리, ‘제100회 어린이날 기념식’서 대통령 표창 수상
보건복지부 주관 제100회 어린이날 기념식에서 개인부문 대통령 표창 수상
 
김현성   기사입력  2022/05/06 [12:52]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조명환)이 친선대사로 활동 중인 배우 정애리가 ‘2022 제100회 어린이날 기념식’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이번 표창은 제100회 어린이날을 맞아 아동의 보호∙안전∙인권∙권리 등 복지 증진에 기여한 개인과 단체를 선정 및 포상하여 아동이 권리의 주체로 존중되고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월드비전 친선대사 배우 정애리는 지난 2004년 월드비전과 인연을 맺고 18여 년간 국내외 도움이 필요한 지역과 소외된 아동들을 위한 기부 활동에 적극 참여하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배우 정애리는 월드비전을 통해 국내외 아동 정기후원과 함께 적극적인 해외 봉사활동을 펼치는 등 개발도상국 아동들의 건강과 교육 불평등 해소를 위한 제반 마련에 힘쓰고 있다. 특히 우간다 에이즈 피해 아동 지원 및 직업재활센터 건축 후원,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긴급구호 후원 등 열악한 환경 개선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 활동을 동참하고 있다.
 
이밖에도 지난해 12월에는 ‘채우지 않아도 삶에 스며드는 축복’ 에세이집 인세를 국내 에너지 빈곤층에 전달하는 등 국내 기부 문화 정착에도 앞장서고 있다. 지난 4월에는 우크라이나 인접 국가인 폴란드를 방문해 우크라이나 사태로 인해 피란민 신세가 된 난민 아동들을 위로하고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한 바 있다.
 
시상식에 참여한 정애리는 "소신과 신념에 따라 해왔던 일로 뜻깊은 표창을 받게 되어 매우 영광스럽고 기쁘다"면서 "어린이날 100주년이 되었지만 아직도 지구촌 곳곳에는 어린이로서 존중받지 못하고 권리 등을 침해받는 아이들이 많다"고 말했다. 이어 "단 한 명의 어린이도 굶주림, 가난 등으로 인해 고통받지 않을 때까지 앞으로도 많은 활동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월드비전 조명환 회장은 "18여 년간 한결같이 아이들을 위해 나눔 활동에 앞장서고, 선한 영향력을 전파해주신 정애리 친선대사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월드비전은 정애리 친선대사님과 함께 앞으로도 국내외 취약한 아동들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월드비전 친선대사 배우 정애리, ‘제100회 어린이날 기념식’서 대통령 표창 수상     © 월드비전제공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05/06 [12:52]   ⓒ newspower
 
월드비전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