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
광고
광고
교계뉴스문화/교육국제/NGO/언론파워인터뷰생활/건강오피니언연재정치/경제/사회한 줄 뉴스
전체기사보기
편집  2020.01.22 [13:01]
2020통일코리아선교대회 열린다
2020년 1월 29일부터 2월 1일까지 장로회신학대학교에서
 
김현성

 

2020 통일코리아선교대회가 ‘70년 전쟁을 넘어 통일코리아로!’를 주제로 다음달인 2020129일부터 21일까지 장로회신학대학교에서 열린다.

2020
통일코리아선교대회 준비위원회(위원장 김동춘 SFC 대표)는 지난 13일 오전 서울 이태원동 GLC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번 통일코리아선교대회 취지를 설명했다.

▲ 2020통일코리아선교대회 취지 설명 기자간담회에서 부흥한국 고형원 전도사가 발언하고 있다.     © 뉴스파워

 

이번 통일코리아선교대회는 주제가 말해주듯 한국전쟁 발발 70년이 다 되도록 아직 평화는커녕 종전에도 이르지 못한 현실에서 평화를 위한 한국교회 역할 모색 통일선교의 플랫폼 제공 통일비전캠프의 변화와 확장을 꾀하기 위한 것이다.

준비위원장 김동춘 대표는 이번 대회의 주제에 대해 “6·25전쟁의 상처와 아픔들, 분단과 분열 등을 이번 선교대회를 기점으로 조금이라도 극복해나가자는 취지라고 설명했다.

또한 대회 명칭이
통일코리아선교대회인 것과 관련해서는 그동안 북한·통일 선교단체들이 통일선교와 북한선교 사이에서 대척점 아닌 대척점을 형성해 왔던 게 사실이라며 이번 대회에는 다양한 통일선교·북한선교 단체들이 융합하고 다 같이 무대에서 토론하고 축제처럼 가져보자는 취지로 프로그램들을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대회 둘째 날(1. 30)과 셋째 날(1. 31) 트랙별 행사. NGO, 공동체(통일목회), 탈북청소년대안학교, 캠퍼스·학원 선교단체, 신학교 등 각 영역별 통일준비 사역 등을 소개하는 시간을 갖는 것이다.

트랙별 행사는 각 영역별로 주관단체를 지정해 자체적인 행사를 갖도록 한 점이 특징이다. 예를 들면 선교대회 기간에 기독NGO인 사단법인 뉴코리아(윤은주 대표)가 남북나눔, OGKM, 여성평화네트워크 등을 초청해 NGO 트랙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것이다. 대회 후에도 이들 NGO들은 공동사업을 위한 연대를 모색해 나가게 된다.

공동체(통일목회)는 남한 사람과 탈북민이 함께하는 생명나래교회(하광민 목사)가 중심이 돼 공동체를 형성하고 있는 교회들을 섭외해 사역을 소개하고 관심있는 사람들의 참여를 끌어내는 것이다.

지금까지 참여가 확정된 트랙별 모임 참여단체는 다음과 같다. NGO=남북나눔운동, OGKM, 여성평화네트워크/ 공동체·통일목회=생명나래교회, 새희망나루교회, 인천한나라은혜교회, 뉴코리아교회/ 탈북 청소년 대안학교=여명학교, 드림학교, 한벗학교, 한꿈학교/ 캠퍼스·학원 선교단체=학원복음화협의회, 예수전도단, SFC, CMI/ 신학교=장신대, 총신대, 백석대 등이다.

윤은주 뉴코리아 대표는 그동안 대북 인도적 지원이나 중국을 통한 북한 섬김 등 겉으로 드러낼 순 없지만 현장에서 중요한 사역들을 한국교회가 잘 감당해 왔다통일코리아선교대회는 그동안 한국교회가 잘 감당해 왔던 사역들을 잘 정비해서 한국교회 전체의 일로 확산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윤 대표는 현장에서 이뤄졌던 구체적인 내용들, 성서적인 통일비전, 정책현장에 참여했던 분 등 다양한 층위의 활동과 지혜를 한 자리에 모아보려 한다이번 대회가 한국교회의 통일선교 플랫폼으로 잘 활용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형원 부흥한국 대표는 이전 시대 어른들이 한국교회의 미래를 꿈꾸면서 했던 말이 성서한국’, ‘선교한국’, ‘통일한국이었다. 그리고나서 처음 선교한국대회가 시작됐고, 그 다음 성서한국대회가 열렸다."고 말했다.

이어 "
그런데 통일한국대회는 없었다
그렇게 보면 이번 대회를 통일한국대회라고 할 수 있지만 남북이 국호는 다르지만 영어로는 똑같이 코리아를 쓰고 있기 때문에 이번 대회를 통일코리아선교대회로 했다. 선교한국과 성서한국을 이어주고 새로운 일들이 일어나길 바라는 소망으로, 민족의 회복 통해 열방을 섬기는 날을 꿈꾸면서 이 이름을 짓게 됐다고 설명했다.

고 대표는 또 전쟁 70년이 다 됐지만 여전히 분단과 적대가 있는 시대에, 전쟁을 하자고 주장하는 시대에 복음을 가진 우리는 어떻게 시대와 민족을 바라봐야 할 것인가 고민하지 않을 수가 없다하나님의 구원의 경륜 안에서 코리아에 이루실 하나님이 인류사에 미칠 커다란 역사들을 꿈꾸면서 통일코리아선교대회를 준비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2020 통일코리아선교대회는 부흥한국, 평화한국, 예수전도단, AIIM, 뉴코리아, SFC, 장신대 북한선교동아리 등 7개 단체가 공동주관하고, 통일코리아협동조합, 쥬빌리통일구국기도회, PN4N, 평화통일연대, 선교한국, 학원복음화협의회 등 12개 단체가 협력한다.

강사로는 오대원 목사(한국예수전도단 설립자), 한미미 세계YWCA 부대표, 김운용 장신대 교수, 배기찬 전 청와대 비서관, 김병로 서울대 통일평화연구원 교수를 비롯해 다양한 현장 사역자, 북향민, 선교단체 대표 등이 참여한다. 대회 마지막날인 21오전엔 판문점-DMZ 탐방(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불가능할 경우 통일전망대 방문으로 변경)도 예정돼 있다.

대회에는 한반도 평화와 통일에 관심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12/16 [14:12]  최종편집: ⓒ newspower
 
관련기사목록
[통일코리아선교대회] 2020통일코리아선교대회 열린다 김현성 2019/12/16/
뉴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후원 및 광고 만드는사람들기사제보기사검색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136-5) 본관 107호 TEL 02-391-4945~6| FAX 02-391-4947,
Copyright2003-2018뉴스파워.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power@newspower.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122 등록일 2005.11.11 발행 및 편집인 김철영. 청소년보호책임자:김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