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
광고
교계뉴스문화/교육국제/NGO/언론생활/건강파워인터뷰오피니언연재정치/경제/사회한 줄 뉴스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9.03.20 [19:55]
[예수칼럼] 순교의 능력
다시 읽는 김준곤 목사의 ‘예수칼럼
 
김준곤

무엇이 순교입니까? 의지가 강한 사람이, 강철 의지를 가진 사람이 씨름을 하듯이, 격투를 하듯이, 헤밍웨이의 「노인과 바다」에서의 그 노인처럼 끝까지 마지막까지 싸우는 것이 순교입니까? 낮에 하늘의 독수리가 그의 간을 쪼아 먹으면 밤사이에 간이 재생이 되고, 또 그 다음 날 하늘의 독수리가 다시 간을 쪼아 먹는 고통의 순환을 견디어 낸 프로메테우스의 엄청난 의지로, 시지프스처럼 돌이 굴러 내리면 다시 그것을 끌어올리고 다시 굴러 내리면 그것을 다시 끌어올리고 하는 끝없는 노력과 피와 땀과 고뇌 속에서 싸우는 그러한 힘으로 하는 것이 순교입니까? 목석(木石) 같은 사람들이 하는 것이 순교입니까? 순교는 그러한 것이 아닙니다.

“여호와는 나의 목자시니 내게 부족함이 없으리로다 그가 나를 푸른 초장에 누이시며 쉴 만한 물가으로 인도하시는도다.” 하는 다윗의 노래처럼 주님을 쳐다보고, 주님을 앙모하고, 주님의 눈동자를 바라보면서 주님의 품에서, 주님의 사랑의 노래 속에서, 주님이 주시는 말할 수 없는 환희와 평안 속에서, 주님이 주시는 은혜와 능력으로 엄청난 고통을 극복하고 죽음의 강을 건너가는 그것이 순교자들의 순교였습니다.

폭풍이 이는 해안의 절벽에 있는 갈매기의 날개 밑에서 새끼 갈매기가 졸고 있는 것 같은 폭풍 속의 평안이 크리스천의 평안이라고 합니다.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사는 사람은 십자가를 지고 가지만, 그러나 그 멍에는 가볍습니다. 예수 안의 평안은 세상이 주는 어떤 평안과도 비교할 수가 없습니다. 자기가 만들어 내는 심령술적이고, 심령학적인 안심술 같은 것이 아닙니다. 예수 안의 평안이 진짜 평안입니다. 세상 사람에게는 진짜 평안이 없습니다. “평안을 너희에게 끼치노니 곧 나의 평안을 너희에게 주노라 내가 너희에게 주는 것은 세상이 주는 것 같지 아니하니라 너희는 마음에 근심도 말고 두려워하지도 말라”(요 14:27). 그 평안을 우리에게 주신다고 했습니다.

“죽음아 너의 쏘는 것이 어디 있느냐? 무덤아 너의 이기는 것이 어디 있느냐?”고 부활하신 주님을 찬송하면서 순교자들은 죽음 앞에서, 고난 앞에서, 절망 앞에서 승리할 수 있었습니다.


*한 손에는 복음을, 한 손에는 사랑을’이라는 쌍손 선교를 실천한 한국CCC 설립자 김준곤 목사의 <예수칼럼>. 한국 기독교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참된 신앙인인 저자의 선지자적 영감과 시적 감성으로 쓰인 잠언록이다. 민족과 역사, 그리고 그리스도에 대한 외침을 담아냈다. 그리스도에 대한 신앙의 고백뿐 아니라, 복음에 대한 순수한 열정이 고스란히 녹아 있어 우리 영혼을 전율시킨다. 출간 이후 최장기, 최고의 베스트셀러로써 수많은 젊은 지성인들의 영혼을 감동시키고, 그들의 삶을 변화시킨 <예수칼럼>은 파스칼의 <팡세>에 필적할 만한 현대적인 고전으로 평가되며, 특히 문체의 간결성과 심오한 기독교 사상은 독자들에게 무한한 감동을 안겨 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9/03/07 [09:10]  최종편집: ⓒ newspower
 
관련기사목록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무신론 시합 김준곤 2019/03/19/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4계절의 신앙인 김준곤 2019/03/17/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민족을 위한 기도 김준곤 2019/03/16/
[김준곤 목사] [김준곤 설교] 바울 신앙을 본받자 김준곤 2019/03/16/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시인의 그리움 김준곤 2019/03/15/
[김준곤 목사] [김준곤 설교] “네가 낫고자 하느냐?” 김준곤 2019/03/15/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신앙의 젖줄 어머니 김준곤 2019/03/09/
[김준곤 목사] [김준곤 설교] 세계 선교의 환상을 보라 김준곤 2019/03/12/
[김준곤 목사] [김준곤 설교] 내적 자유의 원천은 영적인 것 김준곤 2019/03/09/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신앙의 엠마오 무드를 극복하자 김준곤 2019/03/09/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순교의 능력 김준곤 2019/03/07/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성령의 은사에 대하여 김준곤 2019/03/06/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신앙의 회의를 주님께 맡기라 김준곤 2019/03/05/
[김준곤 목사] [김준곤 설교] 인류의 최후의 혁명 김준곤 2019/03/05/
[김준곤 목사] 김준곤 목사, 애양원신학교에서 가르쳤다 김철영 2019/03/03/
[김준곤 목사] [김준곤 설교] 승법 번식의 제자와 육성 김준곤 2019/03/02/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비전 없는 민족은 망한다 김준곤 2019/03/01/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한 노예 노파의 묘지명 김준곤 2019/03/01/
[김준곤 목사] [예수칼럼] 고난은 성화의 길 김준곤 2019/03/01/
[김준곤 목사] [김준곤 설교] 비전 없는 민족은 망한다 김준곤 2019/03/01/
뉴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후원 및 광고 만드는사람들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136-5) 본관 107호 TEL 02-391-4945~6| FAX 02-391-4947,
Copyright2003-2018뉴스파워.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power@newspower.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122 등록일 2005.11.11 발행 및 편집인 김철영. 청소년보호책임자:김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