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
광고
광고
교계뉴스문화/교육국제/NGO/언론파워인터뷰생활/건강오피니언연재정치/경제/사회한 줄 뉴스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9.05.25 [10:26]
플래닛쉐이커스 라이브 서울공연 성황
사랑의교회에서 6500여 명 참석
 
김현성


우리 나라에서 처음 열리는 세계적 워십밴드 플래닛쉐이커스(Planetshakers)’ 내한 공연이 지난 17일 오후 8시 사랑의교회(담임목사 오정현)에서 열렸다.집회는 8시부터였지만 앞 좌석을 차지하기 위해 공연 시작 4시간 전부터 사랑의교회와 그 주변이 들썩거렸다.

▲ 플래닛쉐이커스 라이브 서울공연이 사랑의교회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 뉴스파워

 

 

집회가 시작되고 휴대전화 불빛과 플래닛쉐이커스를 부르는 뜨거운 환호 속에 무대에 모습을 드러낸 플래닛쉐이커스. 이날 리드 보컬은 디렉터이자 워십 리더인 조스 헌트(Joth hunt)가 맡았다.

첫 무대는 ‘Endless Praise’, 첫 곡부터 청중들은 워십에 몸을 맡긴 채 방방 뛰었다. 조스 헌트는 처음 한국 집회를 사랑의교회에서 할 수 있어서 너무나 흥분되고, 감사하다고 전한 뒤, 새 앨범 곡 ‘Move out of my way’를 선사했다.

이어 그는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최고의 것을 받으시기에 합당하신 분이시다. 우리의 최고를 하나님께 드릴 준비가 되었습니까?”라며 생생한 리듬감의 곡 ‘Alive Again’ 을 열창했다. 경쾌한 리듬과 다양한 퍼포먼스가 어우러져 객석은 점점 뜨겁게 타올랐다.

 

이어서 플래닛쉐이커스 창립 멤버 샘 이반스(Sam Evans)가 메시지를 전했다. 샘 이반스는 워십 리더이자 플래닛쉐이커스 교회에서 훈련과 제자훈련을 맡고 있다. 그녀는 하나님은 여러분에 대한 계획과 뜻이 있는 줄 믿는다. 선하신 일을 이루실 것이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치유로 기름부어 주옵소서를 외쳤고, 모두가 주님께 기도와 찬양을 이어갔다. ‘I came for you’ ‘I want jesus’ 등의 곡에 사랑의교회 본당을 가득 메운 6500여명은 하나님을 향한 헌신의 마음을 다졌다.

 

이어 이날 집회의 초청자, 오정현 담임 목사가 플래닛쉐이커스 밴드와 청중들을 격려하기 위해 무대에 올랐다. 오 목사는 이 밤에 하늘 문을 여시고 성령으로 만져 주실 것을 믿고 찬양합니다. ‘지구를 흔든다는 뜻의 플래닛쉐이커스 이름처럼 우리의 생애를 말씀과 성령으로 진동시켜 주시옵소서라는 기도를 하게 됐다이곳에 80%이상이 젊은이들이다. 이곳에 모인 한국교회 젊은이들이 성령 충만하여 한국교회를 흔들어 새롭게 하는 은혜가 충만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오정현 목사의 격려 후, 무대는 한층 더 과감하고 강한 사운드로 청중을 압도했다. EDM반주가 흐르자 청중들은 하늘에 닳도록 뛰고 또 뛰었다.

‘Just one touch’ ‘This is our time’ 등을 찬양하며 무대는 점점 뜨겁게 타올랐다. 플래닛쉐이커스 교회의 청소년 밴드인 플래닛붐(Planetboom)의 곡을 배우고 율동하며 찬양하기도 했다. EDM, 힙합, 신스팝 등 장르는 넘나들며 오직 하나님을 경배하는 이날의 공연은 앵콜곡으로 전한 ‘Dance’ 곡을 마지막으로 무대의 막을 내렸다.

▲ 오정현 목사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 뉴스파워

 

 

워십리더이자 드러머인 앤디 해리슨(Andy Harrison)은 집회 후, “사랑의교회 본당이 아름다웠을 뿐만 아니라 많은 청중들이 가깝게 느껴지는 공간이어서 한국 성도들을 한층 가까이 만날 수 있었다. 플래닛쉐이커스가 다음 세대에 대한 큰 마음을 갖고 있는데, 하나님께서 전략적으로 한국에 보내셔서 다음 세대의 열정을 일으키는데 사용하신 것 같다. 정말 기대했던 한국 집회에 하나님께서 기회를 연결해 준 사랑의교회에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 플래닛쉐이커스 라이브 서울공연이 사랑의교회에서 열렸다.     © 뉴스파워

 

 

'플래닛쉐이커스(Planetshakers)’는 지난 1997년 호주 멜버른의 플래닛쉐이커스 교회에서 시작된 크리스천 워십밴드로 호주 시드니의 힐송(Hillsong)과 함께 글로벌 워십을 이끌고 있는 양대 축으로 손꼽히고 있다.

사랑의교회는 지난해 ‘2017 벧엘뮤직 Live in Seoul’ 집회를 통해 수준 높은 CCM워십 콘서트를 성사시킨 바 있다. 이어서 열리는 '2018 플래닛쉐이커스 라이브 인 서울은 사랑의교회 창립 40주년을 기념해 한국교회 성도들에게 세계 정상의 CCM집회를 선사하기 위해 준비했다.

특히 이번 집회에는 미자립교회 목회자 100가정을 무료로 초청해 진도 땅끝마을부터 전국 도서지역의 목회자와 가족들이 함께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08/19 [14:45]  최종편집: ⓒ newspower
 
관련기사목록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 6월 1일 헌당감사예배 개최 김철영 2019/05/15/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 "교회사역 아무런 문제 없다" 김철영 2019/04/25/
[사랑의교회] 대법원 “오정현 목사 위임 결의 무효” 김현성 2019/04/25/
[사랑의교회] [포토뉴스]제113차 CAL 세미나 진행 중 김철영 2019/04/03/
[사랑의교회] 오정현 “고통 이겨낸 핵심은 목자의 심정” 김철영 2019/04/02/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 113기 CAL 세미나 개최 김현성 2019/04/01/
[사랑의교회 ] 오정현 목사, 위임식 갖고 새출발 김현성 2019/03/30/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안수 및 위임결의청원 가결 김철영 2019/03/25/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 96.42%로 오정현 목사 청빙 결의 김현성 2019/03/11/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 총회편목 특별교육 참여" 김현성 2019/02/23/
[사랑의교회] 교경협 제46대 오정현 대표회장 취임 김현성 2019/02/19/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는 본 교단 목사” 김철영 2019/01/29/
[사랑의교회] "제자훈련 국제화로 나아가자" 범영수 2015/04/21/
[사랑의교회] 예장합동 동서울노회, 종교자유수호 기도회 김현성 2019/01/19/
[사랑의교회] "오정현 위임무효결의는 독선적 결정" 김현성 2019/01/18/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 창립40주년 메시아 대연주회 김현성 2018/12/28/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 직무집행정지가처분 기각 김철영 2018/12/28/
[사랑의교회] 법원, '오정현 위임목사 직무정지' 심리 김철영 2018/12/20/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 '당회장직' 일시 정지" 김철영 2018/12/17/
[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 교인들에게 현안 설명 김철영 2018/12/16/
뉴스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후원 및 광고 만드는사람들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136-5) 본관 107호 TEL 02-391-4945~6| FAX 02-391-4947,
Copyright2003-2018뉴스파워.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power@newspower.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122 등록일 2005.11.11 발행 및 편집인 김철영. 청소년보호책임자:김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