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
교계뉴스문화/교육국제/NGO/언론생활/건강파워인터뷰오피니언연재정치/경제/사회한 줄 뉴스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8.09.22 [15:01]
흥남철수작전 참전 노병들 현충원 참배
해병대 사령부, 해군 2함대, 천안함기념관 등 본격 안보견학
 
김현성

새에덴교회(담임 소강석 목사)와 사단법인 한민족평화나눔재단의 초청으로 한국을 방문한 미국과 캐나다의 약 50명의 참전용사들과 가족들이 지난 17일 새에덴교회에서 열린 한국전 68주년 상기 참전용사 초청 보은·평화 기원예배에 이어 지난 18일에는 현충원을 예방하여 헌화를 하는 것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안보견학에 나섰다.

▲ 현충원을 방문해 헌화한 흥남철수작전 노병들과 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     © 뉴스파워

 

6.25 한국전쟁 당시 UN군의 일원으로 참전한 미국과 캐나다의 용사들. 젊음을 대한민국의 자유를 지키기 위해 바쳤던 그들이 이제는 백발이 되어 다시 한국을 찾았지만 그들의 가슴은 여전히 뜨거웠다. 장진호 전투 생존 영웅 진 화이트(Jean Paul White) 예비역 중령과 소강석 목사를 선두로 현충원에 들어선 이들은 헌화에 이어 호국영령들을 향해 머리를 숙였다.

소강석 목사는 방명록에 편히 잠드소서. 결코 님의 헌신 잊지 않겠습니다. 그리고 지켜봐주소서.”라고 적으며 한반도에 열린 평화의 꽃길이 지속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전했으며, 화이트 중령은 "감사해 하지 않아도 돼요. 오히려 내가 감사해야합니다. 전 여러분들께서 대한민국을 이렇게 발전시켜놓은 것이 너무나 기쁘고, 오히려 내가 여러분들께 감사를 표하고 싶습니다."라고 말하며 한국에 대한 사랑을 표현했다.

 

현충원 참배를 마친 참전용사들과 가족들은 해병대 사령부를 찾았다. 해병대는 무게차에 진 화이트 중령과 메러디스 빅토리호의 1등 항해사 로버트 러니(J. Robert Lunney) 제독을 태우고 열병식을 거행하는 등 최고의 예를 갖춰 참전용사 일행을 환영했으며, 이후 의장대의 멋진 시범공연으로 일행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이곳에서 참전용사들을 맞이한 전진구 사령관(중장)대한민국의 자유를 지키기 위해 참전했던 용사분들의 헌신에 최고의 존경과 경의를 표한다북한의 기습 남침으로 시작된 한국전쟁은 우리 민족에게 씻을 수 없는 아픔을 주었지만 한편으론 자유와 평화의 가치가 얼마나 소중한 것인지 일깨워주기도 했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장폴 화이트(Jean Paul White) 예비역 해병 중령은 답사를 통해 나는 17살 때부터 해병이었고, 죽을 때까지 해병이라며 같은 해병으로서 대한민국의 해병대가 매우 자랑스럽다. 특히 베트남전에서 매우 훌륭하게 싸웠던 걸 기억한다. 이렇게 초대를 받아 이 자리에 올 수 있었던 것은 내게 무한한 영광이라고 전했다.

이철휘 예비역 육군대장(새에덴교회 장로)은 해병대에 위문금을 전달하였으며, 전 사령관은 해병대의 상징인 빨간 모자를 참전용사 가족들에게 선물하기도 했다.

▲ 현충문 앞에서 기념 촬영한 소강석 목사와 흥남철수작전 노병들     © 뉴스파워

 

이어 참전용사들과 가족들은 천안함이 있는 평택의 해군 2함대를 찾았다. 2함대 군항부두에 백발의 노병들이 발을 딛는 순간 참전 영웅들을 환영하는 웅장한 군악이 울려 퍼졌다. 함대 장병 100여 명은 참전 용사들이 부두에서 도교를 지나 함정에 도착할 때까지 도열해 예를 갖췄으며 몸이 불편한 참전용사들을 직접 부축하는 등 마음에서 우러나는 존경심을 엿볼 수 있었다. 이곳에서 일종의 보급함인 대청함을 둘러본 뒤 천안함 전시시설로 이동해 천안함의 잘려진 단면을 직접 목도하며, 천안함 46용사들의 위국헌신 정신을 기리며 헌화를 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들은 마치 자신의 가족이 천안함 사건 당사자인 것처럼 눈시울을 붉혔으며, 흥남철수작전의 지휘관 중 한 명이었던 포니 대령(상륙작전 참모장)의 후손인 네드 포니 씨는 귀로 듣는 것과 직접 보는 것은 정말이지 큰 차이가 있다직접 여기 와 보니 대한민국을 지키다 목숨을 잃은 젊은 영웅들의 숭고했던 희생이 더욱 가슴에 와 닿는다고 소회를 전했다.

▲ 방명록에 서명하는 소강석 목사     © 뉴스파워

 

이종호 2함대 사령관은 참전용사들로 인해 지금의 대한민국, 그리고 해군 2함대가 존재하고 있다. 여러분의 희생과 헌신 있었기에 이 나라와 국토, 그리고 바다가 있는 것이라며 여러분들의 희생과 헌신을 잊지 않고 이 바다를 굳건히 지키겠다고 약속했다.

 

캐나다인 참전용사인 제임스 돈 맥키니(85, James don McKinny) 는 어린나이에 한국전쟁에 자원 참전했었다고 말하며, “한국전 참전 당시 나는 비록 18살의 매우 젊은 나이였지만, 내 안에는 기독교 신앙이 자리잡고 있었다. 나를 비롯한 많은 다른 나라의 참전용사들이 이 땅, 대한민국에서 자유를 위해 싸웠다. 지금 대한민국이 이룩한 한강의 기적은 그와 같은 하나님의 손길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믿는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한편, 참전용사들과 가족들은 19일 평택 미8군과 판문점, 도라산 전망대 등을 둘러볼 예정이며 참전용사의 한국 체류 전 일정은 새에덴교회의 후원으로 진행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06/19 [10:09]  최종편집: ⓒ newspower
 
관련기사목록
[새에덴교회] 한완상 장로 "발선의 복음 실천해야" 김철영 2018/09/16/
[새에덴교회] 흥남철수작전 참전 노병들 현충원 참배 김현성 2018/06/19/
[새에덴교회] 새에덴교회, '한국전 68주년 상기 참전용사 초청 보은·평화 기원예배' 김현성 2018/06/18/
[새에덴교회] "참혹한 역사 안 잊어야 평화 지킨다" 김현성 2018/06/18/
[새에덴교회] 새에덴교회, 12년째 참전용사 초청 행사 개최 김현성 2018/06/14/
[새에덴교회] 논산 육군훈련소 5,000여명에 세례 김현성 2018/06/03/
[새에덴교회] 새에덴교회, 정호승 시인 초청 강연회 김현성 2018/05/20/
[새에덴교회] 새에덴교회, 총회 앞에 사과문 발표 김철영 2018/05/16/
[새에덴교회] 정세균 의장, 새에덴교회 성탄예배 참석 김철영 2017/12/25/
[새에덴교회] 새에덴교회, 청소년에 장학금 전달한다 김현성 2017/12/08/
[새에덴교회] 새에덴교회, 진양교회에 3천만원 후원 김현성 2017/09/05/
[새에덴교회] 새에덴교회,‘한국전 추모의 벽’ 건립 지원 김다은 2017/01/14/
[새에덴교회] "우리는 당신의 희생을 기억하겠습니다" 윤지숙 2016/07/28/
[새에덴교회] KBS, 새에덴교회 해외참전용사 다큐 방송 김다은 2016/07/23/
[새에덴교회] 뉴트렌드로 10년 목회계획 세우자 범영수 2015/11/19/
[새에덴교회] 새에덴교회, 6.25 UN참전용사 보은행사 김철영 2015/07/26/
[새에덴교회] 새에덴교회, 9년째 6.25 UN참전용사 초청 김철영 2015/07/26/
[새에덴교회] 새에덴교회, 6.25참전용사에 報恩 김다은 2014/06/22/
[새에덴교회] “참전용사들의 희생 잊지 않겠습니다” 김철영 2013/07/30/
[새에덴교회] 새에댄교회, 'UN 한국전 참전용사 초청 보은행사' 개최 김준수 2013/07/23/
뉴스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후원 및 광고 만드는사람들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136-5) 본관 107호 TEL 02-391-4945~6| FAX 02-391-4947,
Copyright2003-2018뉴스파워.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power@newspower.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122 등록일 2005.11.11 발행 및 편집인 김철영. 청소년보호책임자:김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