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
교계뉴스문화/교육국제/NGO/언론생활/건강파워인터뷰오피니언연재정치/경제/사회한 줄 뉴스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8.05.21 [02:02]
“4.16재단 설립에 함께해 주시길”
예장통합 최기학 총회장, 세월호 참사 4주기 담화문 발표
 
김현성

 

예장통합 총회장 최기학 목사는 세월호 참사 4주기를 앞두고 담화문을 발표하고 세월호 유가족과 미수습가족, 교회 위에 하나님의 위로와 평화가 함께 하시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 전라남도와 진도군은 16일 오전 진도항에서 이낙연 전라남도지사, 윤영일․박준영 국회의원, 미수습자 가족, 전국 각지에서 찾아온 추모객이 4주기 추모핸사를 갖고 있다.    ©뉴스파워

 

최 목사는 총회는 세월호 참사 이후 전국교회의 헌금(1,186개 교회, 97천만 원/2014.8.31.기준)으로 긴급구호, 유가족 치유상담프로그램, 도보순례, 유가족 생계비 지원, 민간 잠수사 지원, 4·16 희망목공방 운영, 미수습자가족 위로방문 및 기도회, 좌담회 등 4년 여간 세월호 가족과 함께 해 왔다.”고 밝혔다.

 

최 목사는 한국교회는 이런 대형 사건들에 대해 공적책임에 근거한 신학적 응답을 하도록 요구받고 있다.”내부적으로는 교회 자체에 대하여 설득력 있는 신학적 답변을 모색해야 하며, 외부적으로는 함께 고통 받는 사회의 일원으로서 세월호 사건에 대해 공동대처하기 위한 공적신학(재난신학)의 토대를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 목사는 세월호 4주기가 지나면 안산 화랑유원지에 있는 정부합동분향소와 부속시설은 철거가 된다. 세월호 가족들은 참사 이전이후’, 아무런 변화가 없이 가족의 희생이 잊혀지는 것을 두려워한다.”그들은 “4·16 세월호 참사 피해구제 및 지원 등을 위한 특별법 제40에 근거하여 4·16 재단 설립을 통해 세월호 참사 희생자를 추모하고 대형재난사고 재발방지 등에 이바지하고자 준비하고 있다. 이에 총회는 한국교회와 성도들이 4.16 재단 설립을 위한 일에 함께 해 주시기를 간곡히 요청 드린다.“고 밝혔다.

 

다음은 세월호 참사 4주기 총회장 담화문전문.

  

416일은 전 국민을 슬픔과 충격에 몰아넣었던 세월호 참사 4주기 입니다. 총회는 세월호 참사 이후 전국교회의 헌금(1,186개 교회, 97천만 원/2014.8.31.기준)으로 긴급구호, 유가족 치유상담프로그램, 도보순례, 유가족 생계비 지원, 민간 잠수사 지원, 4·16 희망목공방 운영, 미수습자가족 위로방문 및 기도회, 좌담회 등 4년 여간 세월호 가족과 함께 해 왔습니다.

 

대한민국은 현대사 속에서 이미 세월호 사건과 유사한 사건들, 서해 훼리호 침몰(1993), 성수대교 붕괴(1994), 삼풍백화점 붕괴(1995), 대구지하철 화재참사(2003), 경주 리조트 붕괴(2014) 등 수많은 사건과 사고들을 목격했고 경험해 왔습니다. 이런 대형 참사 이전이후’, 변화도 없이 참사들이 되풀이 된다는 것은 참으로 부끄럽고 참담한 일입니다.

 

한국교회는 이런 대형 사건들에 대해 공적책임에 근거한 신학적 응답을 하도록 요구받고 있습니다. 내부적으로는 교회 자체에 대하여 설득력 있는 신학적 답변을 모색해야 하며, 외부적으로는 함께 고통 받는 사회의 일원으로서 세월호 사건에 대해 공동대처하기 위한 공적신학(재난신학)의 토대를 마련해야 합니다.

 

한국교회는 성장을 거듭해오는 동안 낮은 자의 교회로부터 높은 자나 가진 자의 교회로 변신해 왔고 그런 가운데 교회 내·외적으로 공감능력을 상실해 왔습니다. 이런 시대적 상황에서 총회 주제 거룩한 교회! 다시 세상 속으로는 교회가 우는 자와 함께 우는 피난처요 위로처로서의 역할을 하도록 당부하고 있습니다. 한국교회의 우는 자와 함께 울며,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기억함께 있음의 고백이 교회의 공적신앙의 부재와 결핍에 대한 대답이 될 것입니다.

 

세월호 4주기가 지나면 안산 화랑유원지에 있는 정부합동분향소와 부속시설은 철거가 됩니다. 세월호 가족들은 참사 이전이후’, 아무런 변화가 없이 가족의 희생이 잊혀지는 것을 두려워합니다. 그들은 “4·16 세월호 참사 피해구제 및 지원 등을 위한 특별법 제40에 근거하여 4·16 재단 설립을 통해 세월호 참사 희생자를 추모하고 대형재난사고 재발방지 등에 이바지하고자 준비하고 있습니다. 이에 총회는 한국교회와 성도들이 4.16 재단 설립을 위한 일에 함께 해 주시기를 간곡히 요청 드립니다.

 

4.16참사 4주기를 맞이하여 세월호 유가족과 미수습가족, 교회 위에 하나님의 위로와 평화가 함께 하시기를 기원합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04/08 [17:20]  최종편집: ⓒ newspowe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예장통합] “남북 공동의 번영시대 열기 바란다” 김현성 2018/05/02/
[예장통합] “4.16재단 설립에 함께해 주시길” 김현성 2018/04/08/
[예장통합] “한반도 비핵화 정착되어야” 김현성 2018/03/27/
[예장통합] ‘제42회 영남지역 교사교육대회’ 개최 이수미 2018/01/23/
[예장통합] “민족과 세계 평화 위해 기도합시다” 김현성 2017/12/22/
[예장통합] “세상에 선한 영향력 끼치는 교회 돼야” 김현성 2017/12/05/
[예장통합] “다시 세상 속으로 나아갑시다” 김현성 2017/10/25/
[예장통합] “받아주고 안아주는 교회교육 해야” 김현성 2017/10/24/
[예장통합] 예장통합, "동성애 동성혼 합법화 반대" 김현성 2017/09/21/
[예장통합] “마을 밀착형 교회 되어 주민 섬기자” 김현성 2017/09/19/
[예장통합] "한국교회 연합 진일보하는 효과 거뒀다" 김현성 2017/09/19/
[예장통합] 예장통합, 제102회 총회 온누리교회에서 개회 김현성 2017/09/18/
[예장통합] 림형석 목사, 예장통합 부총회장 당선 김현성 2017/09/18/
[예장통합] 예장통합, 제102회 총회 개회 김현성 2017/09/18/
[예장통합] 예장통합, 2년 간 7만9674명 감소 김철영 2017/09/12/
[예장통합] 예장통합, 신천지 옹호 포럼 참가자 조사 범영수 2017/07/27/
[예장통합] “유아성찬, 목회·선교 차원서 필요” 범영수 2017/07/17/
[예장통합] “클린선거로 거룩한 총회 만들 것” 범영수 2017/07/13/
[예장통합] 유아세례자의 성찬 참여 및 목회자 성윤리 정책 공청회 개최 김다은 2017/07/13/
[예장통합] 예장통합, 총회 사이버 교육원 오픈 김현성 2017/07/11/
뉴스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후원 및 광고 만드는사람들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136-5) 본관 107호 TEL 02-391-4945~6| FAX 02-391-4947,
Copyright2003-2018뉴스파워.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power@newspower.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122 등록일 2005.11.11 발행 및 편집인 김철영. 청소년보호책임자:김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