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
교계뉴스문화/교육국제/NGO/언론생활/건강파워인터뷰오피니언연재정치/경제/사회한 줄 뉴스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8.10.15 [17:02]
“지금부터 당신 이름은 사무엘입니다”
런던 목양교회 송기호 목사의 'Jesus Man'
 
송기호

4개월 전에 홈리스 형제가 우리교회 주차장 쪽에 있는 뒤문 앞에서 잠을 자고 있었다. 그런데 비가 촉촉이 내린 가운데 있어서 건물 그물망 속에 사람이 있다는 것은 있을수가 없는 일이었다.

영국에서 홈리스 사역을
25년째 하고 있기에 홈리스들이 어디에서 생활을 하고 어디에서 잠을 자는지 알기에 홈리스가 처마가 없는 곳에서는 절대로 지내지 않는다.

▲ 가인에서 사무엘이라는 이름으로 변경해서 여권을 발급 받았다.     © 뉴스파워

 

 

영국은 비가 자주 내리기에 홈리스들은 항상 건물 처마가 있는 곳이나 따뜻한 곳에서 지내는 법인데 그물망 속에 사람이 있어서 얼마나 놀랐는지 모른다. 또한 검은 옷을 입고 있어서 더 이상하게도 보였고 사람이 죽어서 이곳에 버려진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들었다.

 

주님께 감사를 돌리는 것은, 손으로 그 사람을 움직이니 죽지 않고 일어난 것이다. 영국 사람인데 손을 내밀어서 일으켜 이름을 물었다. 자기 이름이 가인이라고 말을 했다.

 

그런데 나도 모르게 이렇게 말했다.

 

지금부터 당신 이름은 사무엘입니다라고 말이 나왔는데 성령께서 내게 말씀을 하셔서 그냥 나는 그에게 선포를 했습니다.

 

나중에 그 형제가 간증을 하였는데 이렇게 말했다.

 

송 목사님이 손을 내민 것이 아니라 예수님이 내게 손을 내밀었어요라고 말했다.

 

자기를 일으킨 사람이 곧 예수 그리스도께서 자기를 어둠에서 고통에서 악에서 건져낸 것이라고 말했다. 주님께서 참으로 사랑하는 형제임을 알수가 있었다.

 

교회로 데리고 와서 복음을 전했다. 복음을 스펀지처럼 빨아 드리는데 같이 눈물을 흘리며 예수 그리스도를 영접을 했다. 그리고 먹을 것을 갔다가 주었다. 주님께서 가인을 사랑해서 교회 주차장 쪽 뒷문에 보내 주시고 나를 통해서 복음을 전하게 하시고 예수 그리스도를 영접해서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놀라운 은총을 허락하셨다.

 

그래서 성경에 나오는 사무엘처럼 성전에서 사는 삶을 그날부터 살게 되었다. 성전지기가 되어서 성도님들이 방문하면 문을 열어주고 새벽예배와 매일 저녁 8시에 있는 예배에 참석했다. 또한 매주 목요일 금요일에 성경통독을 아침 10시부터 오후 3시 까지 있는데 참여 하면서 말씀의 사람, 성령의 사람이 된 것이다.

 

주님께 감사와 영광과 찬송을 돌리는 것은 이제 신학교 학생이 되어서 신학을 공부하고 있는데 목회자로 훈련을 받고 있다. 지금 예수님을 믿은 지 4개월 밖에 되지 않지만 주님께서 너무 잘해 주셔서 얼마나 성숙한 믿음의 사람으로 만들어 주시는지 말씀에 나중 된 자가 먼저 된다고 하는데 바로 이런 것을 보고 하는 말씀을 하신 것인지 실감을 한다.

 

가인의 이름은 이제 없어지고 새로운 사무엘로 개명을 신청해서 오늘 새로운 이름 사무엘로 여권이 나왔다. 새로운 이름으로 개명을 축하해서 같이 밥을 먹고 주님께 감사하는 귀한 시간을 가졌다.

 

주님께서 새로운 삶을 살게 하는 사람들이 성경에 나오는데 아브람이 아브라함이 되고, 사래가 사라가 되고, 야곱이 변화되어서 이스라엘로 되고, 게바는 베드로가 되고, 사울은 바울이 되는 놀라운 역사가 있다. 사람이 변화가 되면서 이름까지도 주님께서 새롭게 부른 것이다.

 

주님께서 4개월 전에 처음 만난 사람에게 더 이상 가인이 아니라 사무엘로 부른다고 말씀을 하시고 오늘 완전히 개명을 마친 것이다. 사무엘 어머니와 가족들에게도 다 알려서는 이제는 다들 사무엘로 알고 있다.

 

주님께서 사무엘에게 너무 잘해 주셔서 다음 달에 이스라엘 선교를 가는데 새로운 이름으로 오늘 비행기 예약을 마쳤고 이스라엘 선교에 필요한 모든 경비를 어떤 분이 다 지불해 주신 것이다. 사무엘이 예수님을 붙잡으며 살아가니 이 땅에서 필요한 모든 것을 넉넉히 채워 주시는 것을 볼 수가 있다.

 

감사한 것은 사무엘형제가 말씀 가운데 자족하는 삶을 받아서 모든 환경에 자족하는 은혜로 받아서 살아가서 얼마나 주님께 감사한지 주님께서 아신다. 주님께서 나에게 개인적으로 용기와 위로를 주는데 사무엘을 통해서 주고 계신다. 영국에서 홈리스 사역을 하면 밑 빠진 독에 물을 붓기를 하는 사역을 하는 것 같은데 주님께서 사무엘이 변화가 되는 것을 볼 때에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을 하신 것 같다. “보았지! 내가 너와 함께 하고 있는 증거로 보여준 거야라고 말이다.

 

주님께 감사를 돌리는 것은 사무엘형제가 나에게 주신 비전을 같이 공유를 했다는 것이다. 곧 영국과 유럽에 영적 대각성을 일으키는데 사무엘형제가 사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님께서 영국 사람들이 교회에 나오는데 사무엘 형제를 통해서 전도가 되어서 나오는 은혜를 허락해 주셨다.

 

주님께서 주님의 일을 친히 주님의 방법으로 역사 하셔서 우리는 주님께 감사밖에 돌릴지 않을 수가 없다. 주님께 더 많은 영국 사람들이 사무엘 형제처럼 새롭게 변화가 되고 일어나기를 기도한다.

영국에 소망이 있다. 토요일 오후에 전도할 때에 우리교회 전도팀, 다른 영국교회 전도팀들이 약 30-40명이 나와서 서튼쇼핑센터에 그리스도의 복음을 편만하게 전파하는데 예수님을 믿지 않으면 정상적인 사람이 아닌 것처럼 주님께서 쇼핑센터를 만들고 있다.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사는 삶이 주님께서 원하는 정상적인 삶이고 믿지 않고 자기가 주인되어 사는 삶이 비정상적인 것으로 보이는 역사가 부흥이 오는 징조가 아닌지 생각해 본다. 지금 그 역사가 런던 남쪽에 위치한 서튼에서 일어나고 있다.

 

주님께 바라옵기는 제 2의 사무엘, 3의 사무엘이 세워지기를 간구한다. 가인을 변화 시켜서 사무엘 되게 하신 하나님이 더 많은 사람들이 주님께 나오기를 기도한다. 사무엘 형제는 술, 마약, 담배, 모든 주님께서 보시기에 아닌 것들을 끊게 되고 새로운 삶을 살게 하신 주님께 감사와 영광과 찬송을 돌린다.

 

사무엘 형제를 위해서 계속해서 중보기도를 부탁드린다. 주님께서 영국과 유럽에 영적 대각성을 일으키는데 귀하게 쓰임 받을 수 있도록 말이다. 복음은 능력이 있다.

 

내가 복음을 부끄러워하지 아니하노니 이 복음은 모든 믿는 자에게 구원을 주시는 하나님의 능력이 됨이라 첫째는 유대인에게요 또한 헬라인에게로다 복음에는 하나님의 의가 나타나서 믿음으로 믿음에 이르게 하나니 기록된바 오직 의인은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 함과 같으니라로마서 1:16-17 KRV

 

Brother Cain became a Samuel in Christ Jesus as Jacob became a Israel. May God bless him abundantly and use him mightily in Christ Jesus. Please keep on praying for Brother Samuel. Thanks.

 

“For I am not ashamed of the gospel, because it is the power of God that brings salvation to everyone who believes: first to the Jew, then to the Gentile. For in the gospel the righteousness of God is revealed a righteousness that is by faith from first to last, just as it is written: ‘The righteous will live by faith.’” Romans 1:16-17 NIVUK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01/16 [15:27]  최종편집: ⓒ newspower
 
관련기사목록
[송기호 목사] 무슬림 이맘과 기독교 목사와 싸움 송기호 2018/07/04/
[송기호 목사] 홈리스들 결혼하다 송기호 2018/06/18/
[송기호 목사] 마이너스 인생이 플러스 인생으로! 송기호 2018/04/15/
[송기호 목사] “지하로 내려가시오” 송기호 2018/04/11/
[송기호 목사] “저는 아버지가 제일 싫었어요” 송기호 2018/04/06/
[송기호 목사] 브릭스턴 교도소에서 예수님 자랑하기 송기호 2018/04/06/
[송기호 목사] 유대인 여자가 헌금하다 송기호 2018/03/27/
[송기호 목사] “지금부터 당신 이름은 사무엘입니다” 송기호 2018/01/16/
[송기호 목사] “목사님 저 도둑질 했어요” 송기호 2017/11/27/
[송기호 목사] 하나님의 말씀이 사람을 변화시킨다 송기호 2017/11/12/
[송기호 목사] 하나님의 보호하심 송기호 2017/11/01/
[송기호 목사] 우상을 숭배하지 말라 송기호 2017/11/01/
[송기호 목사] "저도 거듭난 크리스천이예요!" 송기호 2017/09/12/
[송기호 목사] 하나, 둘, 셋, 넷… 송기호 2017/09/12/
[송기호 목사] 하나님은 살아계십니다 송기호 2017/08/27/
[송기호 목사] 20년 간 해 온 교도소 사역을 접다 송기호 2017/08/27/
[송기호 목사] 감옥 안에서 난동 송기호 2017/08/17/
[송기호 목사] 주님을 찬양하는 삶 송기호 2017/07/30/
[송기호 목사] 당신의 아버지가 누구세요? 송기호 2017/07/30/
[송기호 목사] 두 간수가 예수님을 믿다 송기호 2017/06/27/
뉴스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후원 및 광고 만드는사람들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136-5) 본관 107호 TEL 02-391-4945~6| FAX 02-391-4947,
Copyright2003-2018뉴스파워.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power@newspower.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122 등록일 2005.11.11 발행 및 편집인 김철영. 청소년보호책임자:김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