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
광고
정치/경제/사회문화/교육국제/NGO/언론교계뉴스한 줄 뉴스파워인터뷰오피니언생활/건강연재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7.12.14 [05:14]
고흥군, 제10회 고흥우주항공축제 대성공
- 올해 새롭게 바뀐 대표 프로그램.. BigBang 3 폭발적 인기로 대변신!
 
곽종철
▲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우주항공축제 (사진제공 = 고흥군)     © 뉴스파워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일원에서 지난 729일부터 82일까지 닷새간 열린 제10회 고흥우주항공축제가 별 이야기로 전국 각지 관광객의마음을 홀리고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특히, 무더운 여름철 물에 의존하지 않고 개발한 자체 콘텐츠(BigBang3)관광객들의 관심을 모았다는 점에서 올해 가장 핫한 하계축제로 화제가 되고 있다.

 

▲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우주항공축제 (사진제공 = 고흥군)     © 뉴스파워

 

 

이번 축제에서 방문객들의 높은 관심을 받은 프로그램으로는 BigBang3별 환타지쇼가 단연 압권이었다. 4일 동안 우주과학관 광장에서 펼쳐진별 환타지쇼는 올해 처음으로 준비한 야심찬 프로그램으로 고흥을 찾은 관광객들과 군민들에게 잊을 수 없는 한여름 밤을 선사했다.

 

▲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우주항공축제 (사진제공 = 고흥군)     © 뉴스파워

 

 

그리고 폭발적인 화제를 몰고 온 BigBang2러시아 돔영상관5일 동안 종일 대기자들의 줄이 끊이지 않은 진풍경을 펼쳐냈고, BigBang3 ‘별 어드벤처로 운영된 배틀킹(탑승형 체험로봇)과 고스트모터(미니 바이크)는 어린이들에게 전폭적인 사랑을 받았다.

 

 

이들은 모두 올해 처음으로 운영된 프로그램으로 고흥우주항공축제의 새로운 대표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 외에도 기존 프로그램 BigBang1 우주발사현장 견학과 우주과학관은 올해에도 어린이를 동반한 방문객들에게 절정의 인기를 누렸는데, 광주에서 온 김경순(45)씨는 작년과 비교해서 올해는 아이가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많아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우주항공축제 (사진제공 = 고흥군)     © 뉴스파워

 

 

올해의 또 하나의 화제는 군에서 직접 기획한 우주여권과 기념품 숍이었다. 스탬프랠리를 우주항공축제와 연계해 개발한 우주여권은 행사장을 찾은 어린이들 대개가 참여해 북새통을 이뤘고 축제기념품이 불티나게 팔려 지역축제의 수범사례로 꼽히는 데 손색이 없었다.

 

 

그 외에도 전문요리사가 운영하는 쉐프스 테이블과 우주·책과 생활, 고흥커피 칸타타, 고흥유자 베비에르 콜라보레이션과 같은 프로그램을 신설하고, 여름철을 대비한 그늘막 시설과 대형파라솔 고정 시설, 광장 곳곳에 파라솔을 설치해 축제의 정체성과 상관없는 물에 의존하지 않으면서도 더위를 이길 수 있는 대안을 모색해 방문객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축제 관계자는 올해 야심차게 변화를 시도한 결과가 방문객들에게 큰 호응을 불러일으키는 것을 보고 축제의 발전가능성을 확인했다, 더 나은 축제로 많은 피서객이 고흥을 찾아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내년 축제의 포부를 밝혔다.

▲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우주항공축제 (사진제공 = 고흥군)     © 뉴스파워

 



뉴스파워 전남본부장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7/08/02 [17:30]  최종편집: ⓒ newspowe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고흥군 #고흥우주항공축제 #나로우주센터 # BigBang 3] 고흥군, 제10회 고흥우주항공축제 대성공 곽종철 2017/08/02/
뉴스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후원 및 광고 만드는사람들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136-5) 본관 107호 TEL 02-391-4945~6| FAX 02-391-4947,
Copyright2003-2017뉴스파워.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power@newspower.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122 등록일 2005.11.11 발행 및 편집인 김철영. 청소년보호책임자:김현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