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
정치/경제/사회문화/교육국제/NGO/언론교계뉴스한 줄 뉴스파워인터뷰오피니언생활/건강연재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8.01.24 [06:04]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우선순위 2대 보험, 의료실비보험과 암보험의 비교가입 핵심TIP은?
글쓴이 : 한지우 기자 날짜 : 2017.01.12 14:34

▲ 가파른 의료비 증가 의료실비보험과 암보험으로 대비를

근 10년간 암보험과 의료실비보험의 가입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암보험이나 의료실비보험은 내는 보험료에 비해 보험금지급사례가 많아 가입자에게 유리한 상품으로 최근 100세 시대가 도래하고 암 발병이 늘어나면서 필수로 챙겨야 하는 2가지 보험이다.

의료실비보험이란 통원 또는 입원을 통해 병원치료를 받았을 때 실제 지출한 의료비를 보상하는 보험으로 작은 질병이나 약제비 등도 보장하여 보험금 수령 빈도가 높으며, 국민건강보험에서 비급여항목으로 분류되는 MRI, CT촬영, 내시경검사 등 특수검사 등까지 보장할 정도로 보장범위가 넓다.

의료실비보험은 암보험, 종신보험 등과는 달리 두 개 이상의 상품을 가입하여도 실제 지출한 의료비만을 한도 내에서 보장받을 수 있으므로, 가입 전 반드시 중복가입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또한 실손의료보험은 입원이나 통원으로 치료를 받았을 때 의료비를 보장하지만 치료 목적이 아닌 성형수술비, 해외 소재 의료기관에서 발생한 의료비, 간병비, 노화로 인한 탈모 등은 보상하지 않으니 정확한 보상내용을 숙지해야 한다.

기존 의료실비보험의 경우 가입 가능 연령이 65세~70세로 제한되어있어 고령자의 경우 실손보험 가입이 불가능할 수 있었으나, 최근에는 노후실손의료보험이 출시되어 최대 80세까지 실비보험을 가입할 수 있어 부모님 실버 의료비에 대한 대비책으로도 고려할 수 있다.

실비보험 표준화로 회사별 보장내용은 동일하나 단독실비보험, 노후실손보험, 순수보장형, 비갱신형 등 상품별 보혐료 차이가 날 수 있으므로 회사별 가격 순위를 꼼꼼하게 비교한 후 선택해야 하는데,국내 30여개 보험사 상품의 보장내용과 보험료를 한번에 비교해주는
의료실비보험 종합비교사이트(www.insvalley.com/news/bestmedi.jsp)를 활용해보길 추천한다.


고액암 진단비와 치료비 든든 비갱신형 암보험

앞서 말했듯 암 발병률은 매년 증가하고 있지만, 의학기술의 발달로 암 완치율과 생존율 또한 증가하고 있다. 문제는 암이라는 병이 아닌 부담되는 암 치료비다.수술비와 각종 항암치료비, 입원비, 약제비 등 암을 극복하기 위한 비용이 적지 않다.

암보험이란 암 진단 확정 시 암 진단금, 암 수술비, 암으로 인한 입원비 등을 보장받을 수 있는 상품이다. 암보험은실손의료보험과 달리 여러 상품을 가입해도 중복보장이 가능하므로, 필요에 따라 1~2개의 상품으로 부족한 보장을 보완하는 것도 좋다.

암보험 가입 시 가장 먼저 살펴봐야 할 것은 암의 종류별 보장내용이다. 보험사마다 소액암으로 구분되는 종류도 있으며, 반대로 고액암으로 구분되어 더욱 높은 암 진단금을 받는 암도 있다. 가족력이 있어 조금 더 보장을 받고자 하는 암이 있다면 그 암의 진단금이 얼마인지를 먼저 비교해보고 가입을 하는 것이 좋다.

또한 비갱신형 암보험과 갱신형 암보험을 비교해야 한다. 개인의 가입목적이나 연령에 따라 비갱신형암보험 또는 갱신형암보험이 유리할 수 있으니 본인의 입장을 적용해서 비교가 필요하다.
비갱신형암보험, 재진단 암보험, 실버암보험, 여성암보험 등 다양한 기준으로 판매되는 암보험을 꼼꼼하게 비교해보기 위해서는 전문가에게 상담을 받아보는 것이 가장 좋은데, 보험사마다 기준이 다른 암보험의 보장내용 및 가격을 비교해보긴 어려운 것이 사실이다.


암보험 비교견적사이트(www.insvalley.com/news/nocancer.jsp) 에서는 친절한 전문자산관리사가 고객의 자금상황과 건강상태에 가장 안성맞춤인 상품의 설계와 각종 특약 추가를 돕고 있다.
실비보험과 암보험 가입순위, 진단금 비교, 중복보장 여부 등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고, 개인이 실시간으로 보험료 계산을 해볼 수 있어 저렴한 암보험 찾기에 제격이다. 현재 전문가 상담 서비스도 제공중인데, 최근 민감한 개인정보유출에 대비해 가장 간소화한 이름, 생년월일, 전화번호만 가지고도 모든 상담을 무료로 받을 수 있으니 활용해보면 좋겠다.


전체 102792 현재페이지 1 / 3427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02792 '세상의 모든 방송' 이무송&노사연 부부-딘딘-iKON 바비, 오늘(23일) 부산버스 출근길 단독 입수! 김병화 2018.01.23
102791 광주시, ‘도시재생 전략계획(안)’ 주민 공청회 개최 김병화 2018.01.23
102790 엄기준&박세완. ‘로봇이 아니야’ 속 공식 커플 탄생 조짐 엿보이다! 김병화 2018.01.23
102789 고흥소방서 과역119안전센터 개소 예정 (‘18.01.25) 백현성 2018.01.23
102788 ‘라디오스타’ 잭슨, 예능 뜸한 이유 공개! 이유는? 김병화 2018.01.23
102787 ‘의문의 일승' 윤균상 두 주먹 불끈, 비장한 변화 예고 김병화 2018.01.23
102786 '슈퍼TV’ 신동, ‘멘탈 최약체’ 등극! ‘멘탈 쓰레기’ 탄생 비화 공개! 궁금증 UP! 김병화 2018.01.23
102785 '으라차차 와이키키' 손승원, 꽃백수美 뿜뿜 첫 스틸컷 공개! 김병화 2018.01.23
102784 ‘키스 먼저 할까요’ 3차티저 공개, 웃겼다 설다 ‘이런 멜로 봤니?’ 김병화 2018.01.23
102783 '마더' 정서경 작가 향한 박찬욱 감독 응원 영상 공개! ‘애정가득’ 김병화 2018.01.23
102782 '그냥 사랑하는 사이'이준호♥원진아, 절정의 달콤 이마키스! 김병화 2018.01.23
102781 ‘마더’ 고성희-손석구, 경찰서에서 만난 동거남녀! ‘상반’ 표정 포착! ‘눈길’ 김병화 2018.01.23
102780 배우 진이한, 카리스마 가득 tvN <크로스> 포스터 비하인드 공개 김병화 2018.01.23
102779 ‘의문의 일승' 충격엔딩, 전국환은 뻔뻔했고 윤균상은 분노했다 김병화 2018.01.23
102778 아산시 온양3동 행복키움, 백짓장도 맞들면 낫다. 김병화 2018.01.23
102777 아산시 온양4동 행복키움, 1월 정기회의 갖고 물품 나눔 행사 김병화 2018.01.23
102776 하림, 다양한 고객 취향 담은 ‘설 선물세트’ 출시 고우리 2018.01.23
102775 의왕시, 올해도 무료 법률·세무상담 이어가 김병화 2018.01.23
102774 의왕시, 저소득층 기저귀·조제분야 지원사업 추진 김병화 2018.01.23
102773 의왕시, 직원 역량 강화 위한 유형별 보고서 교육 실시 김병화 2018.01.23
102772 의왕시, 적십자 특별회비 전달식 가져 김병화 2018.01.23
102771 의왕시, 산책의 여유를 느낄 수 있는 갈미한글공원 변승현 2018.01.23
102770 부천시, 필로티 건축물 안전 강화 김병화 2018.01.23
102769 부천시, 취약시설 재난배상책임보험 가입 의무화 김병화 2018.01.23
102768 부천시, 지역사회서비스 투자사업(바우처) 참여자 모집 김병화 2018.01.23
102767 부천시 자연생태박물관에서 만나는 시 낭송 공연 김병화 2018.01.23
102766 광주시, 광주시민체육관 시범 운영 김병화 2018.01.23
102765 광주시, 제2기 마을세무사 운영 김병화 2018.01.23
102764 광주시보건소, ‘찾아가는 씽씽 뇌건강 교실’ 운영 김병화 2018.01.23
102763 2035년 구리시 미래형 장기 발전을 위한 밑그림 착수 김병화 2018.01.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427 
뉴스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후원 및 광고 만드는사람들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 종로구 김상옥로 17(연지동 대호빌딩136-5) 본관 107호 TEL 02-391-4945~6| FAX 02-391-4947,
Copyright2003-2017뉴스파워. all right reserved. mail to newspower@newspower.co.kr 등록번호 서울 아 00122 등록일 2005.11.11 발행 및 편집인 김철영. 청소년보호책임자:김현성